초승달

토리의 생각 2014.01.05 01:24 |


난 초승달을 좋아한다.
어렷을적 '달의요정 세일러문' 광 팬이었기때문에
특히나 초승달에 대해서 더 익숙해져서 그런걸수도있지만
요즘들어 드는생각은,,
손톱 깎은게 밤하늘에 붙어있는것처럼,
혹은 손눈썹 빠뜨린것처럼,
어쩌면 저렇게 예쁘고 가냘픈 모습을 하고있는지ㅎㅎ
지구에 가려 완전히 모습을 감췄다가 빼꼼히 달의 옆구리가 드러난걸 보면 수줍은모습 같기도하고ㅎㅎ
그래서 잠깐동안만 보여주고 빨리 서쪽으로 퇴장하는수도?ㅋ

'토리의 생각' 카테고리의 다른 글

새로운 시작  (1) 2014.07.23
초승달  (2) 2014.01.05
가을의 소원  (0) 2013.11.22
에옹이를 소개합니다  (0) 2013.11.11
버스 앞자리  (0) 2013.11.10
나는 너에게  (2) 2012.12.04
Posted by 임토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Presidential timber:D 2014.01.16 00:43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난 왜 초승달이 무섭다는 생각을 하는건지...하하하

  2. 안부 2014.04.03 02:39 Address Modify/Delete Reply

    달 별 이쁘죠 ㅎ